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단양교육지원청, '단양창의발명한마당' 운영

창의발명 아이디어로 세상을 이롭게

  • 웹출고시간2017.10.12 17:16:11
  • 최종수정2017.10.12 17:16:11
[충북일보=단양] 단양교육지원청은 12일 관내 초·중학생 70여명을 대상으로 단양중학교발명교육센터에서 '2017 단양창의발명한마당'을 운영했다.

이 행사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폐품을 활용한 발명품'만들기와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발명 아이디어' 발표하기, 그리고 초등학생과 중학생이 각각 3인1조로 펼치는 '창의융합과제' 해결하기의 세 부문으로 구성됐다.

이날 학생들은 행사에 참여하며 폐품을 활용한 발명품 만들기를 통해서는 생활 속에서 버려지는 쓰레기가 새로운 용도로 재탄생할 수 있는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모으고 평소 생활하며 불편하거나 개선할 점들을 날카로운 '발명의 눈'으로 구체화할 수 있었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실시된 '창의융합과제' 해결하기는 미래사회에서 가장 중요한 역량인 문제해결력과 창의성을 바탕으로 3인1조로 협동하며 과제를 함께 해결해 의미를 더했다.

이 대회에 참가한 단양중학교 발명동아리의 한 학생은 "처음에는 발명도 선생님이 가르쳐 주는 대로 공부만 열심히 하면 될 거라고 생각했는데 친구들과 발명동아리활동을 하며 아이디어를 내기도 하고 직접 제작도 하고 계속 문제점을 개선해가며 발명품을 만들고 하는 과정이 재미있었고 보람 있었다"며 "앞으로 스티브 잡스처럼 기존의 것들을 융합해 미래사회를 바꿀 수 있는 발명품을 만들고 싶다"는 큰 포부를 밝혔다.

단양 / 이형수기자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