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단양군, 만 65세 이상 지역주민 독감 무료 예방접종

건강상태 좋은 날 접종 후 관찰하고 귀가 당부

  • 웹출고시간2017.09.25 14:06:11
  • 최종수정2017.09.25 14:06:11
[충북일보=단양] 단양군은 26일부터 만 65세 이상 지역주민 대상 독감 무료 예방접종을 실시한다.

당초에는 원활한 접종을 위해 오는 26일부터 만 75세 이상(1942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을 우선 접종하고 나머지는 내달 12일부터 접종이 가능했다.

다만, 단양군이 예외인정 가능지역으로 분류되며 주민등록상 관내에 주소지를 두고 있는 사람이면 구분 없이 26일부터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대상자는 전국 독감 지정의료기관과 보건소(지소)에서 접종이 가능하다.

늘푸른정형외과와 단양군립요양병원, 단양의원, 서울삼성의원, 중앙연합내과의원, 매포삼성의원, 영춘의원 등 관내 7곳의 지정 의료기관에서도 받을 수 있다.

만 63∼64세 주민과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1-3급, 국가유공자(배우자포함)도 내달 16일부터 신분증과 증빙서류를 지참하고 보건지소를 방문하면 무료 접종이 가능하다.

또 생후 60개월이 넘은 주민도 내달 16일부터 유료로 접종 받을 수 있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안전한 접종을 위해 건강상태가 좋은 날 접종을 받고 접종 후 20∼30분간 접종기관에 머물러 이상반응이 있는지 반드시 관찰하고 귀가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단양 / 이형수기자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