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7.09.24 14:44:55
  • 최종수정2017.09.24 14:44:55
[충북일보] 충북도는 산림자원 보호를 위해 25일부터 11월 15일까지 가을철 불법행위 집중단속을 벌인다.

주요 단속대상은 야생버섯, 산약초, 약용수, 도토리 등 수실류 집단 생육지의 임산물 불법 굴·채취 행위, 소나무류 불법이동·반출행위, 불법 산지전용행위 등이다.

산림 내 산나물·산약초 등 임산물을 소유자 동의 없이 불법으로 뽑거나 채취하면 '산림자원의 조성 및 관리에 관한 법률' 73조에 따라 최고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도 관계자는 "본격적인 야생버섯, 약초, 도토리 등 수실류의 수확기를 맞아 임산물에 대한 관심 고조되고 가을철 입산자 증가로 산림 내 불법 임산물 굴·채취 행위가 성행할 것이 예상된다"며 "산촌지역 주민의 소득원과 산림자원 보호를 위해 도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한다"고 밝혔다.

/ 안순자기자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