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증평군, 화재 없는 도시 만들기에 몰두

증평군, 증평소방서와 화재예방 인프라 구축 업무 협약 체결

  • 웹출고시간2017.09.14 13:07:23
  • 최종수정2017.09.14 13:07:23
[충북일보=증평] 증평군이 안전한 지역사회 만들기 모델사업 일환으로 14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증평소방서와 화재예방 인프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안전한 지역사회 만들기 모델사업 중 하나인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지원 사업의 본격적인 추진을 위해 체결됐다.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지원 사업은 1천200만원을 투입해 지역 내 기초생활수급자 200여 가구에 3.3kg 축압 식 분말소화기 및 주택용 단독경보 형 감지기(화재 음성 경보기)를 보급 하는 사업이다.

협약은 △안전한 지역사회 만들기 모델사업에 관한 정보와 경험 교류 △재난취약계층의 주택용 소방시설의 보급·설치 △재난예방을 위한 지역사회 안전문화 조성 등이다.

증평군은 소방시설 구입을 담당하고 증평소방서가 설치한다.

홍성열 군수는"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조체계를 강화해 지역이 화재로부터 안전한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했다.

증평군은 지역안전지수 향상을 위해 내년까지 58억원을 투입해 생활·재난 안전 관련 시설물 구축과 안전문화 활동을 전개하는 안전한 지역사회 만들기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증평 / 조항원기자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