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주시, '교장쌤은 외계인'앙코르 공연

전국장애인체전 폐막식 초청공연, 19일 오후7시30분 충주시문화회관에서

  • 웹출고시간2017.09.14 16:16:48
  • 최종수정2017.09.14 16:16:48
[충북일보=충주] 충주지역의 성악가들이 2016년에 이어 지역 어린이들에게 감동을 선물하기 위해 다시 뭉쳤다.

충주시는 전국장애인체전 폐막식 초청공연으로 어린이오페라 '교장쌤은 외계인' 업그레이드(Up-Grade) 작품을 오는 19일 오후7시 30분부터 충주시문화회관에서 전석 무료로 공연한다고 밝혔다.

충주시가 주최하고 충주시성악연구회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공연은 지난 4월부터 시나리오 재작성에 들어가 퇴고를 거쳐 7월부터 본격연습에 돌입하며 기대를 모았다.

이번 앙코르 공연은 국원초 행복나래 어린이 중창단(아이들 역)과 택견비보이 트레블러크루(외계인 역)가 함께 출연해 어린이들에게 즐겁고 유쾌한 공연을 선보인다.

교장선생님 역은 박경환, 음악선생님 이은주, 에밀리 황연정, 수위아저씨 정찬균 등이 출연하며 반주는 전단비, 이태환 등이 맡았다.

내용은 갑자기 하늘에서 외계인이 내려오면서 사람들이 외계인으로 변모하는 과정에서 외계인을 물리칠 방법은 오로지 음악이라는 것을 알고 이를 위해 학생들과 함께 머나먼 여정을 떠나는 것을 주 내용으로 한다.

예술감독을 맡은 교장선생님 역의 박경환 선생은 "아동친화도시 충주에 걸맞는 어린이오페라를 항상 만들고 싶었다"며, "부족하지만 어린이 친구들을 만나기 위해 열심히 준비한 만큼 많은 어린이들이 공연장을 찾아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충주시는 이번 작품을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어린이 부문에 출품할 계획이다.

충주 / 김주철기자 kimjc5611@hanmail.net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