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첫 알바 시작은 평균 '19.4세'

20대 19.2세 > 30대 19.9세 > 40대 20.1세
20대, 수능 시험 끝난 후 vs 30.40대, 대입 이후, 알바 시작
처음 했던 알바, 일반 음식점 '서빙' 가장 많아

  • 웹출고시간2017.09.12 09:12:40
  • 최종수정2017.09.12 09:12:40
[충북일보] 대한민국 성인 남녀들이 생애 첫 아르바이트를 경험하는 나이는 평균 19.4세이며, 일반 음식점, 서빙 아르바이트를 시작으로 알바계에 입문했다는 경우가 가장 많았다.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www.albamon.com)과 잡코리아가 아르바이트 경험이 있는 성인 남녀 1천469명을 대상으로 '생애 첫 아르바이트'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성인 남녀들이 처음 아르바이트를 시작했던 평균 나이는 19.4세 인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연령대 별로 다소 차이가 있었는데, 20대는 평균 19.2세, 30대는 평균 19.9세, 40대는 평균 20.1세에 첫 알바를 시작했던 경우가 많았으며, 특히 20대는 '수능시험이 끝난 직후(37.9%) 아르바이트를 시작했다'는 응답이 가장 높았으며, 30.40대는 '대학 입학 이후' 첫 알바를 했다는 응답이 각각 41.3%, 47.6%로 높아 세대별 차이가 있었다.

처음 아르바이트를 시작했던 곳으로는 △일반 음식점/ 레스토랑이 26.8%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아이스크림/베이커리/디저트 전문점(8.7%) △편의점(8.2%) △커피 전문점(5.5%) △치킨/피자 전문점(5.1%)이 상위 5위에 올랐다. 이 외에도 △유통점/마트(4.3%) △일반 회사(4.1%) △호텔/리조트(2.9%) △백화점/면세점(2.2%) △의류/화장품매장(2.0%) 등에서 첫 알바를 시작했다는 응답도 뒤를 이었다.

처음으로 했던 알바 업무로는 △서빙(29.9%)과 △매장관리/판매(29.0%) 업무가 절반 이상을 차지했으며, 이 외에 △주방/조리(6.7%) △사무보조 알바(6.1%) △전단지 배포/홍보(5.8%) 등의 일을 했던 경우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이 '생애 첫 아르바이트를 하기로 결심했던 가장 큰 이유'는 '용돈을 벌기 위해서(67.2%)'가 압도적으로 높았으며, 다음으로 △'다양한 경험을 하기 위해(13.3%)', △'생활비(생계비)를 벌기 위해(5.3%)', △'학비를 벌기 위해(5.0%)', △'자립심을 기르기 위해(3.0%)' 등의 답변이 있었다.

첫 아르바이트 구직, 근무 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첫 아르바이트 구직, 근무 시 어려움을 느낀 경험이 있는지' 묻자, 81.1%의 응답자가 '그렇다'고 답했다.

첫 아르바이트 구직, 근무 시 경험한 어려움으로는(*복수응답), △ '반말, 무시 등 손님들의 갑질이 가장 힘들었다'는 응답이 43.5%로 가장 높았으며, 이 외에 , '최저임금 미지급, 근로계약서 미작성 등 부당처우를 경험했다(28.4%)' △ '아르바이트 일자리 정보를 찾기 힘들었다(25.5%)' △ '알바 시 유의사항에 대한 정보를 얻지 못했다(12.8%)' 등의 답변이 뒤를 이어 눈길을 끌었다.

/ 김병학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