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보은군 농작업대행서비스 확대 지원

율무, 메밀 등 잡곡 수확 본격 실시

  • 웹출고시간2017.09.07 11:19:43
  • 최종수정2017.09.07 11:19:43

보은군이 고령화 된 영농 농업인들의 일손을 덜어주기 위해 농작업대행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충북일보=보은] 보은군은 경운, 정지, 이앙 작업과 벼, 보리, 밀, 콩, 땅속작물 등의 수확작업 농작업대행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는 가운데 율무, 메밀 등 잡곡류 재배농가에 대한 수확 작업을 본격적으로 실시한다.

이번 지원 확대로 그동안 농기계 수확 작업이 어려웠던 율무, 메밀 생산 농가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국비 및 군비로 대형콤바인 3대를 구입한 군은 급경사, 돌밭 등 영농조건이 열악한 지역 및 콤바인 작업이 이루어질 수 없는 소규모 농지 등을 제외하고 0.1㏊ 이상 1㏊ 미만 전 희망농가에 대해서 연령에 관계없이 율무, 메밀 수확작업 대행을 확대 지원한다.

율무, 메밀 수확작업 대행서비스는 지난 5일부터 신청 받고 있다.

수확 농작업료는 ㎡당 40원이다.

농작업대행서비스는 농가의 일손돕기 지원을 위한 군수 공약사업으로 지난 3월부터 고령농, 여성농업인, 영세농, 병원 입원 농가 등을 대상으로 농작업 대행서비스 사업을 시행해 농번기 일손이 부족한 농가의 영농 부담을 덜어 주고 있다.

8월말 현재 243농가, 95㏊ 규모의 농작업을 대행하며 농촌 주민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고령농 영농 기준을 75세에서 70세로 낮춰 더 많은 농가가 대행서비스 혜택을 받도록 해 서비스 이용 농가가 늘어나고 있다.

농작업대행서비스 신청 및 문의사항은 농작업 15일 전 군농업기술센터 농기계임대사업소를 직접 방문하거나 전화(☏043-540-5754, 5760)로 하면 된다.

보은 / 엄재천기자 jc0027@naver.com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장병채 동청주세무서장

[충북일보] 지난 7월 28일 취임한 청주세무서장과 동청주세무서장은 둘다 40대의 '젊은 기관장'이다. 그래서 청주·동청주세무서 조직은 최근 활기가 넘친다. 두 서장은 특히 중앙무대에서 왕성한 활동을 벌였던 경험도 비슷하다. 이 서장은 국무조정실 조세심판원, 장 서장은 기획재정부 세제실과 국세청 재산세국 부동산거래관리과와 자산과세국 상속증여세과에 이어 국무조정실 부패척결추진단 등에서 근무했다. 지난 5일 오후 동청주세무서를 방문해 장병채(48) 서장을 만났다. 그의 세정 철학과 납세자를 위한 봉사 정신, 다소 생소하게 느낄 수 있는 충북과 청주의 이미지와 관련된 솔직한 얘기를 들을 수 있었다. ◇충북 또는 청주와 어떤 인연이 있나 "여러 해 전에 후배 결혼식에 참석하는 등 스쳐 지나가는 정도였다. 서너 번 청주를 방문한 기억을 빼고는 별다른 인연이나 추억은 없다. 다만, 직전 근무지가 천안이라 그 곳에 근무하면서 인접 도시인 청주에 대해 생각한 이미지는 행정의 중심인 도청 소재지라는 점과 인구 규모 등을 감안할 때 막연하게나마 분주한 도시일 것이라는 선입견은 갖고 있었다. 하지만, 이 곳에 와보니 주변의 산과 공원녹지 등이 많이 보이는 자연환경과 좋은 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