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옥천군, 자기혈관 숫자알기 레드서클 존 9월 말까지 운영

  • 웹출고시간2017.09.07 10:57:44
  • 최종수정2017.09.07 10:57:44

옥천군 보건소가 순회운영하는 자기혈관 숫자알기 레드서클 존에 주민들이 참여하고 있다.

ⓒ 옥천군
[충북일보=옥천] 옥천군 보건소는 군민에게 심뇌혈관질환의 심각성과 예방법을 알리기 위해 '건강 옥천의 시작은 자기혈관 숫자알기' 레드서클 존을 운영 중이다.

'레드서클(Red Circle)'은 건강한 혈관을 뜻하는 말로, 군은 혈압·혈당 수치 측정·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법 등을 안내받을 수 있는 부스, 즉 레드서클 존을 9월 한 달 간 집중 운영해 군민에게 심뇌혈관질환의 중요성을 알리고 관심도와 실천율을 높여 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시각적인 효과를 위해 간호사들이 혈관의 색을 상징하는 붉은색 옷을 입고 혈압, 혈당, 콜레스테롤 수치 측정을 해주고 심뇌혈관질환 관련 정보가 담겨있는 리플릿, 홍보물품을 제공한다.

검사 결과 이상이 있을 경우 현장에서 더 전문화된 상담을 실시하거나 의료기관으로 연계한다.

지난 8월 30일 옥천 시내버스 종점을 시작으로 제이마트, 농협중앙회, 전통시장 등 7개소 순회 운영을 마친 레드서클 존에는 총 600여명 가까운 주민들이 찾아 실제 나이와 혈관나이를 비교하며 많은 관심을 나타냈다.

앞으로 다목적회관, 문화예술회관, 우체국 등 대중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12개소의 레드서클 존을 추가 운영할 계획이다.

옥천군 보건소 관계자는 "순회하며 운영되는 이번 레드서클 존은 그간 짬이 없어 건강도 체크를 못했던 군민이 손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많은 군민이 건강 상담을 받고 건강상식도 알아 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순회 일정은 옥천군보건소 방문보건팀(730~2131~3)으로 문의하면 된다.

옥천 / 손근방기자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장병채 동청주세무서장

[충북일보] 지난 7월 28일 취임한 청주세무서장과 동청주세무서장은 둘다 40대의 '젊은 기관장'이다. 그래서 청주·동청주세무서 조직은 최근 활기가 넘친다. 두 서장은 특히 중앙무대에서 왕성한 활동을 벌였던 경험도 비슷하다. 이 서장은 국무조정실 조세심판원, 장 서장은 기획재정부 세제실과 국세청 재산세국 부동산거래관리과와 자산과세국 상속증여세과에 이어 국무조정실 부패척결추진단 등에서 근무했다. 지난 5일 오후 동청주세무서를 방문해 장병채(48) 서장을 만났다. 그의 세정 철학과 납세자를 위한 봉사 정신, 다소 생소하게 느낄 수 있는 충북과 청주의 이미지와 관련된 솔직한 얘기를 들을 수 있었다. ◇충북 또는 청주와 어떤 인연이 있나 "여러 해 전에 후배 결혼식에 참석하는 등 스쳐 지나가는 정도였다. 서너 번 청주를 방문한 기억을 빼고는 별다른 인연이나 추억은 없다. 다만, 직전 근무지가 천안이라 그 곳에 근무하면서 인접 도시인 청주에 대해 생각한 이미지는 행정의 중심인 도청 소재지라는 점과 인구 규모 등을 감안할 때 막연하게나마 분주한 도시일 것이라는 선입견은 갖고 있었다. 하지만, 이 곳에 와보니 주변의 산과 공원녹지 등이 많이 보이는 자연환경과 좋은 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