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음성군 긴급피해복구 봉사단, 청주 수해현장 긴급 복구지원

지역자율방재단·안전총괄과 32명 복구지원

  • 웹출고시간2017.07.23 14:00:32
  • 최종수정2017.07.23 14:00:32

지난 21일 긴급 피해 복구 봉사단이 청주시 중앙동을 찾아 복구지원 활동에 나서고 있다.

[충북일보=음성] 음성군은 지난 21일 음성군지역자율방재단과 안전총괄과 직원 32명으로 긴급 피해 복구 봉사단을 구성해 수해를 입은 청주시 중앙동을 찾아 복구지원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날 긴급 피해 복구 봉사단은 오전부터 침수피해 지역에서 도로로 밀려들어온 토사를 제거하고 각종 집기류, 쓰레기 등을 제거하는 등 구슬땀을 흘렸다.

청주시는 지난 16일 집중호우로 인해 주택 침수, 도로변 유실, 농경지 침수 등 큰 피해를 입었으며, 피해 복구에 상당한 시일이 걸릴 것으로 예상되어 일손 지원이 절실한 상태였다.

지영호 지역자율방재단장은 "충북도민의 아픔을 함께 나누며 한시라도 빠른 시일 내 복구를 마칠 수 있도록 긴급 피해 복구 봉사단을 구성했다"며, "언제든 재난상황의 피해복구에 앞장서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필용 음성군수는 "청주시 수해 피해에 대해 매우 안타까운 마음에 수해복구에 도움이 되고자 음성군 지역자율방재단과 함께 왔다"며, "피해를 입은 주민들이 조금이라도 위안을 갖고 한시라도 빨리 복구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음성군은 향후 군에서 보유하고 있는 장비를 추가로 지원하여 조속히 피해가 복구 될 수 있는 방안을 다각적으로 모색하여 하루 빨리 충북지역에 닥친 재난피해 수습에 앞장설 계획이다.

음성 / 남기중기자 nkjlog@hanmail.net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