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상반기 신입직 취업성공률 34.6%

중소기업/ 서비스직 관련 입사 합격률 높아
입사 합격 기업 만족도 25.6%에 그쳐
다른 기업으로 구직활동 계속

  • 웹출고시간2017.05.19 17:33:08
  • 최종수정2017.05.19 17:33:08
[충북일보] 계속되는 청년실업난으로 인해 올 상반기 신입직 구직자 10명 중 7명 정도는 입사지원 했던 기업으로부터 단 한 곳도 합격 통보를 받지 못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대표 윤병준, www.jobkorea.co.kr)가 올 상반기 동안 구직활동을 했던 신입직 구직자 811명을 대상으로 '2017년 상반기 신입직 취업성공률 현황'에 대해 조사한 결과, 설문에 참여한 구직자 중 34.6%만이 올 상반기 입사지원 했던 기업으로부터 최종 입사 합격통보를 받았던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나머지 65.4%는 단 한 곳의 기업으로부터도 입사합격 통보를 받지 못해 신입 구직자들이 여전히 취업 문턱조차 넘기 힘들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2010년 상반기 취업성공률 47.9% 보다 13.3%P 감소한 수준이다.

한편, 잡코리아가 올 상반기 기업으로부터 최종 입사 합격통보를 받은 경험이 있는 구직자(281명)들을 대상으로 합격한 기업에 대해 조사한 결과, 중소기업이 74.0%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대기업 16.7%, △공기업 6.0%, △외국계기업 3.2%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취업 성공했던 직무분야로는 서비스관련직이 17.4%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영업/영업관리직 14.6% △생산/기술직 13.2% △재무/회계/인사/총무직11.7% △IT/정보통신직 11.0% △마케팅/홍보직 9.3% △디자인관련직 6.0% △전략/기획직 4.6% 등의 순이었다.

이들을 대상으로 '취업활동을 시작한지 얼마 만에 첫 입사 합격통보를 받았는지' 물은 결과, 1개월~3개월 미만이 35.9%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3개월~6개월 미만 23.5% △한 달 미만 19.9% △6개월~1년 미만 13.9% △1년~2년 미만 4.6% 등의 순이었다.

또 48.8%만이 자신의 전공 분야와 맞는 직종에 취업했다고 밝혔으며, 절반이 넘는 51.2%는 전공 분야와 전혀 다른 직무분야에 합격했던 것으로 조사됐다.10명 중 8명 정도의 구직자들이 취업활동을 시작한지 6개월 안에 첫 입사 합격통보를 받은 경험이 있기는 하지만 여전히 전공 분야와 매칭된 취업률은 절반도 안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입사합격 통보를 받은 기업에 대한 만족도 역시도 25.6%만이 '만족한다'고 응답했으며, 29.2%는 만족하지는 않지만 출근하고 있거나, 또는 출근할 예정이라고 응답했다. 반면 45.2%는 다른 기업으로 구직활동을 계속 하고 있다고 응답해서 10명 중 4명 정도의 구직자는 입사 통보를 받은 기업에 출근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김병학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노영수 청주상공회의소 회장

[충북일보] 경제가 어렵다. 대외적으론 중국의 사드보복과 미국의 보호무역주의 등에 고전 중이고, 대내적으론 제조업발 고용한파와 2%대 저성장에 기인한 내수침체에 시달리고 있다. 그야말로 총체적 난국이다. 지난 10일 출범한 문재인 정부에 국민들이 가장 바라는 점도 경기 부양이다. 문 대통령도 일자리 창출을 공약 1호로 내세웠을 정도로 경기 회복에 많은 신경을 기울일 것으로 보인다. 도내 경제계 수장으로서 새 정부의 경제 개혁을 바라보는 노영수 청주상공회의소 회장은 "문재인 정부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기본적으로 우리나라는 인적 자원이 우수하기 때문에 국정 안정을 바탕으로 법과 질서만 제대로 지켜진다면 언제든지 3만 달러 시대를 열 수 있다"고 했다. 지난 2013년부터 청주상공회의소 회장과 충북상공회의소협의회장을 맡고 있는 노 회장은 부산 출신으로 지난 1990년 청주산업단지에 육가공업체인 ㈜동화식품을 설립, 충북과 인연을 맺고 있다. 원칙과 상식을 중심으로 한 때 혼란에 빠졌던 청주상공회의소를 빠르게 정상화하면서 도내 경제계를 안정적으로 이끌고 있다는 평가다. ◇새 정부에 바라는 점은. "새 정부가 출범해 경기회복에 기대가 크다. 무엇보다 경제 살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