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택견'계 통합, 한걸음 더 다가선다

20일 송암배 전국 택견한마당·대통령기 전국 택견대회 충주서 동시 개최

  • 웹출고시간2017.05.18 17:00:40
  • 최종수정2017.05.18 17:00:40
ⓒ 충주시
[충북일보=충주] (사)한국택견협회(총재 윤진식)와 (사)대한택견회(회장 김상훈)가 '택견'계 통합을 위해 한걸음 더 다가선다.

오는 20일 충주호암체육관에서 한국택견협회 주관 '제15회 송암배 전국 택견한마당'과 대한택견회 주관 '제14회 대통령기 전국 택견대회'가 동시에 열린다.

이번 대회에는 양 단체 소속 전국 각지의 택견전수관 수련생 및 택견동호인 500여명이 참가해 갈고 닦은 기량을 겨룬다.

아직 통합 전 단계이므로 대회 개회식은 공동으로 진행하고 대회경기 중 개인전은 별도로, 단체전(자유연무전)은 공동으로 진행한다.

개인전에는 한국택견협회 소속 265명, 대한택견회 소속 150여명이 참가하고 단체전은 양 단체에서 각 10팀씩 100여명이 참가한다.
ⓒ 충주시
오랜 기간 대립한 양 단체가 대승적인 이해와 양보 속에서 '같은 날, 같은 장소'에서 양 대회를 개최하는 것은 택견계 통합으로 나아가는 역사적인 날이며, 문화재와 스포츠로서의 택견의 가치를 동시에 인정받는 의미 있는 날이라고 할 수 있다.

택견협회 관계자는 "민족의 혼과 기상이 배어 있는 택견이 상생하기 위해서 문화재 택견과 스포츠 택견이 서로 힘을 합쳐야 부흥과 발전을 이루어 낼 수 있다"며, "이번 대회를 계기로 택견계의 상생과 통합이 이루어져 택견의 대중화 및 세계화를 위한 초석이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21일에는 양 대회 참가자 중 신청자 100여명이 충주시 동량면의 조동리 선사유적박물관을 비롯해 중앙탑, 반선재, 전통시장 등을 둘러보는 충주문화유적투어도 실시된다.

충주 / 김주철기자 kimjc5611@hanmail.net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노영수 청주상공회의소 회장

[충북일보] 경제가 어렵다. 대외적으론 중국의 사드보복과 미국의 보호무역주의 등에 고전 중이고, 대내적으론 제조업발 고용한파와 2%대 저성장에 기인한 내수침체에 시달리고 있다. 그야말로 총체적 난국이다. 지난 10일 출범한 문재인 정부에 국민들이 가장 바라는 점도 경기 부양이다. 문 대통령도 일자리 창출을 공약 1호로 내세웠을 정도로 경기 회복에 많은 신경을 기울일 것으로 보인다. 도내 경제계 수장으로서 새 정부의 경제 개혁을 바라보는 노영수 청주상공회의소 회장은 "문재인 정부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기본적으로 우리나라는 인적 자원이 우수하기 때문에 국정 안정을 바탕으로 법과 질서만 제대로 지켜진다면 언제든지 3만 달러 시대를 열 수 있다"고 했다. 지난 2013년부터 청주상공회의소 회장과 충북상공회의소협의회장을 맡고 있는 노 회장은 부산 출신으로 지난 1990년 청주산업단지에 육가공업체인 ㈜동화식품을 설립, 충북과 인연을 맺고 있다. 원칙과 상식을 중심으로 한 때 혼란에 빠졌던 청주상공회의소를 빠르게 정상화하면서 도내 경제계를 안정적으로 이끌고 있다는 평가다. ◇새 정부에 바라는 점은. "새 정부가 출범해 경기회복에 기대가 크다. 무엇보다 경제 살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