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주 신명중, 졸업생 1만여명 배출

7일 개교 67주년 제65회 졸업식에서 1만18명의 졸업생 배출

  • 웹출고시간2017.02.07 13:28:39
  • 최종수정2017.02.07 13:28:39
[충북일보=충주] 충주시 엄정면 신명중(학교장 홍승란)이 7일 오전 개교 67주년 제65회 졸업식을 거행, 총 1만18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농촌지역에 위치해 농촌인구의 감소로 인한 입학생 감소가 예견되는 상황 속에서 2012년 신명축구부 창단 이후 전입생 유입으로 학생 수가 증가되었고, 학급도 5학급 이상이 유지되면서 농촌 소규모학교 살리기의 긍정적인 본보기가 되고 있다.

신명중은 문화예술소양 기회를 확대해 학생들이 1인 2악기를 다룰 수 있도록 했고, 방학 중 한양대 대학생들과 함께하는 진로캠프와 ICT 화상 진로 멘토링을 더하여 농촌의 지역적 소외를 극복하고 폭을 넓혀 꿈과 끼를 키울 수 있도록 했다.

또한 '2016 예비교사와 함께하는 융합교육(STEAM)'과 충북수학축제에 참여하고, 축구부는 지난해까지 3년 연속 전국소년체육대회에 출전해 충북 중등주말리그에서 무패 우승, 4년 연속 왕중왕전에 출전하는 쾌거를 이뤘다.

한편 학구 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여름, 겨울 새싹캠프와 학교설명회를 갖는 등 적극적인 학교홍보활동으로 지역사회에서의 학교이미지 제고에 노력하고 있다.

충주 / 김주철기자 kimjc5611@hanmail.net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