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북부>㈜화이트 생명과학, 충주 신공장 건설 박차

충주메가폴리스에 내년 5월 신공장 준공 목표로 본격 사업 추진

  • 웹출고시간2017.02.07 13:26:59
  • 최종수정2017.02.07 13:26:59
[충북일보=충주] ㈜화이트 생명과학이 충주 신공장 건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17년 새해를 맞아 제2의 도약을 위해 지난 1월 화이트 제약에서 사명을 변경한 화이트 생명과학은 최근 EU의 우수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Good Manufacturing Practice, GMP) 수준의 최신 생산 제조시설 건설을 위해 충주메가폴리스와 부지 매입 계약을 체결했다.

화이트 생명과학은 현재 충주 신공장 건설을 위해 TFT 조직을 구성하고 공장 설계에 들어 갔으며 오는 7월 착공해 내년 5월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 중이다.

화이트 생명과학은 충주메가폴리스 1만5천479㎡ 부지에 213억 원을 투자해 134명의 고용을 창출할 계획이다.

올해를 성장, 도약의 해로 정한 화이트 생명과학은 매출액 200억 원 달성을 목표로 대외적인 인지도 향상과 기업 홍보활동에 주력할 계획이다.

한편 주사제와 시럽제 등 다양한 신제품 출시, 비급여 제품군의 신규사업 분야 진출 등 4대 추진 전략도 발표했다.

회사 관계자는 "올해 회사의 목표를 제2의 도약으로 내세운 만큼 다양한 신제품 출시와 의료기기, 웰빙 제품, 기능성 화장품, 바이오 제품, 건강기능식품 등 신규사업 분야 진출을 위해 회사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충주시도 당뇨특화도시 충주 건설을 위해 화이트 생명과학이 충주에서 새롭게 시작할 수 있도록 인·허가 등 제반사항을 최대한 지원할 계획이다.

충주/ 엄재천기자 jc0027@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