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맛보자, 백종원도 감탄한 충북맛집

청주 연탄불돼지갈비·옥천 어탕국수 등
방영 후 유명…전구서 방문 줄이어

  • 웹출고시간2016.08.08 18:36:24
  • 최종수정2016.08.08 18:37:17
[충북일보] 요즘 TV에 먹방(먹는 방송)이 대세다. 그 중 지상파 S본부의 '토요일이좋다-백종원의 3대 천왕'이 단연코 인기다.

프로그램에서 소개된 전국의 맛집 중 충북에 위치한 맛집도 많이 소개돼 큰 유명세를 떨치며 전국에서 찾아오는 식객들로 붐비고 있다.

마침 광복절 연휴가 시작되고 마지막 여름휴가를 즐기는 관광객을 위해 충북의 백종원 맛집 정보를 정리해 보았다.

◇ 청주 연탄불 돼지갈비(남들식당)
청주에서 가장 오래된 돼지갈비 맛집이다. 60년 전통의 이곳은 1960년대 스타일이 그대로 남아있는 드럼통 모양의 화덕에 타일로 외부마감을 하고, 연탄불에 석쇠를 올려서 얇은 돼지갈비를 구워먹는 곳이다. 남들갈비의 또 다른 특이점은 가게 사장이 청주지역에서 활동하는 지역 트로트가수다.

청주시 서원구 청남로 2133번길 8에 위치해 있다. ☏043-285-5599, 영업시간 오전11시부터 밤11시, 돼지갈비 1인분 1만2천원

◇ 청주 짜글이 찌개 (대추나무집)
비주얼은 마치 닭볶음탕 같다. 고기는 돼지고기 사태살을 사용한다. 국물을 오래 졸이듯 끓일수록 쫄깃한 식감이 올라간다. 느타리버섯이 많이 들어가 있으며 말린 호박이 포인트인 짜글이 찌개는 고기를 부추무침과 함께 쌈에 싸서 먹으면 맛이 더 좋다.

청주시 청원구 사천로18번길 5에 위치해 있다. ☏043-217-8866, 영업시간 오전10시부터 밤8시, 촌돼지짜글짜글찌개 9천원

◇ 청주 고추만두국 (원조 고추만두국집)
만두 속에 동치미에 들어가는 절인 고추인 '지고추'를 다져 넣었기 때문에 만두에 숨은 칼칼한 맛이 일품이다. 지고추를 만두소에 넣게 된 것은 충북이 내륙이라 염장기술이 발달한 지역의 특색으로 국물에 고춧가루를 풀어 부드러운 매운 맛과 함께 절인 지고추를 넣어 혓바닥을 찌르는 칼칼함의 조화가 있다. 점심 해장으로는 그만이다.

청주시 상당구 사직대로350번길 61에 위치해 있다. ☏043-253-4260, 영업시간 오전11시부터 밤9시, 일요일 휴무, 고추만두국 6천원

◇ 청주 육거리시장 미니족발(유명한 꼬마족발)
청주의 대표 시장인 육거리시장 초입에 위치해 있다. 이 곳의 미니족발에는 청양고추가 뿌려져 있어 개운하고 매운 맛이 일품이며 반드시 식혀서 먹어야만 꼬들꼬들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 포장을 할 수 있으니 구입 후 숙소나 집에서 먹으면 좋다.

주소는 청주시 상당구 청남로 2199이다. ☏043-259-9416, 영업시간 오전10시부터 밤9시, 꼬마족발(중) 5천원, (대)1만원

◇ 영동 유니짜장(덕승관)
이곳의 짜장은 채소와 고기를 섬세하게 갈아서 만든 유니짜장이다. 양념이 잘 스며들어 있으며 단맛이 없고 구수하다. 특히 이곳 유니짜장은 양념이 풍부한 편이라 면을 먹은 후 공깃밥을 비벼 먹는 맛이 일품이라고 알려졌다. 공깃밥은 무료다.

충북 영동군 황간면 소계로 5. ☏043-742-4122, 영업시간 오전11시부터 밤8시, 브레이크타임 오후3시부터 5시까지, 짜장면 5천원

◇ 옥천 어탕국수(찐한식당)
면발이 탄력 있으며 국물이 진하고 추어탕과 비슷한 맛이지만 비린 맛이 없다. 라면에 찬밥이듯 어탕국수에도 밥을 말아먹는 것을 추천한다. 이 집의 또 다른 특색메뉴는 도리뱅뱅이로 피라미를 냄비에 동그랗게 깔고 기름에 살짝 튀겨 고추장 양념을 버무려 깻잎과 함께 낸 생선양념튀김 요리다.

충북 옥천군 청산면 지전길 14, ☏043-732-3859, 영업시간 오전10시부터 오후6시, 생선국수 5천원

◇ 단양 찹쌀탕수육, 육개장(향미식당)
40년 전통의 단양 향미식당 찹쌀 탕수육은 젤리 뺨치는 쫄깃함을 자랑한다. 소스를 넣지 않아도 쫄깃하고 입에 넣었을 때 바사삭 소리가 일품이다. 소스에 파가 많이 들어가서 파향이 좋다. 이 집의 또 다른 인기 메뉴인 육개장도 놓쳐서는 안 될 음식이다.

충북 단양군 매포읍 평동4길 5, ☏043-422-7500, 영업시간 오전11시부터 오후7시, 둘째 넷째 일요일 휴무, 탕수육 소 2만원, 육개장 7천원

◇ 충주 감자만두(대우분식)
이곳의 감자만두는 감자 떡처럼 쫀득한 피에 김치소를 넣은 것이다. 만두피를 감자 전분으로 만들어서 투명하게 속을 비쳐준다. 밀가루 만두피와 달리 이곳의 만두피는 일종의 떡이 되는 셈이다. 감자만두를 씹으면 어금니에 붙었다가 떡떡 떨어지는 식감을 느낄 수 있다. 전국에 택배도 가능하다.

충북 충주시 공설시장길 13, ☏043-854-6848, 영업시간 오전8시부터 밤8시, 감자만두 2천원

/ 윤필웅 시민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이희범 충북대 교수, 자궁경부암 치료에 효과 좋은 '엿' 생산

[충북일보]충북대 약학대 혁신암치료제연구센터 이희범(52) 교수가 꾸지뽕나무 추출물을 사용해 자궁경부암 치료 효능이 있는 '전통단과(엿)'를 개발해 관심을 끌고 있다.. 이 교수는 한국이 원산지로 추정되는 '꾸지뽕나무(학명 Cudrania tricuspidata)' 추출 약리성분이 자궁경부암 예방과 치료에 우수한 효능이 있다는 것을 입증해냈다. 또 그 약리성분을 쉽게 섭취할 수 있는 제품인 '전통단과(엿)'를 개발, 특허등록을 했다. 환자와 일반인을 우롱해 돈을 버는 수단이 된 '건강보조식품'에 환멸을 느낀 그는 상업으로서가 아닌, 암 환자들에게 저렴한 가격에 '건강에 도움을 주는 일반식품'을 선물하고 싶었다. 동의보감에는 꾸지뽕나무가 여성질환 치료에 우수한 효능이 있다는 기록이 있지만, 과학적으로 입증되지 못한 상태였다. 그는 꾸지뽕나무의 열매와 줄기, 잎 등 모든 부위를 시료로 갖고 자궁경부암 효능 연구에 들어갔다. 연구의 효율과 타당성을 높이기 위해 꾸지뽕으로부터 추출물을 얻어내는 작업은 추출물 분획, 물질분석 규명전문가인 충북대 식품생명공학과 연구실 정헌상 교수에게 의뢰했다. 또 효능의 검증은 국내 자궁경부암 연구분야의 선봉인 건국대 세포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