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연말연시 여행 "단양으로 오세요"

온달산성, 도담삼봉, 선암계곡, 구인사 등 다양한 코스

  • 웹출고시간2015.12.09 10:53:09
  • 최종수정2015.12.09 10:53:09
[충북일보=단양] 한해가 저무는 이맘때면 연말연시 여행지로 어디가 좋을까 행복한 고민에 빠질 때다.

아이들과 함께 단양에서 역사문화 유적지와 신비한 수중생태계 등을 탐방하는 것도 좋은 여행코스가 될 것으로 보인다.

적성면 남한강변에 자리한 수양개 선사유물전시관은 구석기시대부터 원삼국시대까지 생활상을 살펴볼 수 있는 선사시대 전문박물관이다.

모두 3개의 전시관에는 매머드 모형을 비롯해 찍개, 사냥돌, 슴베찌르개, 긁개 등 다양한 종류의 유물이 전시됐다.

또 야외 체험장에는 당시 주거형태인 움집과 사냥모습, 일상생활상 등이 실물크기의 모형으로 갖춰져 있다.

단양에서는 웅장한 고구려 문화와 유적도 한눈에 볼 수 있는데 바로 영춘면에 위치한 온달관광지다.

온달관광지는 1만8천㎡의 부지에 궁궐, 후궁, 주택 등 50여 채의 건물과 저잣거리를 당시모습 그대로 재현해 놨다.

여기서 드라마 '연개소문', '태왕사신기', '천추태후', '대왕의 꿈'과 영화 '쌍화점'이 촬영됐다.

남한강을 차지하기 위해 신라군과 치열한 전투를 벌인 온달산성(972m)과 4억5천만년의 신비를 간직한 800m 길이의 온달동굴도 만나볼 수 있다.

또 고구려의 역사와 문화, 생활상을 재구성한 온달전시관은 고구려시대로의 시간여행을 돕는다.

일주문에서 시작해 산줄기를 따라 이어지는 웅장한 기와행렬이 인상적인 천태종 총본산 구인사도 빼놓을 수 없는 탐방코스다.

온달관광지 인근에 위치한 구인사는 대법당, 삼보당, 설선당, 총무원, 인광당, 향적당, 도향당 등 50여 채의 전각들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압도한다.

기와 한 장, 창문살 하나에도 금빛으로 덧칠된 조사전은 구인사의 위용스러움을 더욱 돋보이게 하는 전각으로 눈여겨볼만 하다.

남한강 수중생태계를 보고 싶다면 다누리아쿠아리움으로 발길을 옮기면 된다.

다누리아쿠아리움은 127개의 크고 작은 수족관에 국내외 민물고기 187종 2만2천여마리가 전시된 국내 최대 민물수족관이다.

수족관을 중심으로 낚시 박물관과 낚시 시뮬레이션 등 다양한 부대시설이 배치돼 있다.

이밖에도 단양은 도담삼봉, 선암계곡, 사인암 등 단양팔경으로 불리는 이름난 관광지도 즐비하다.

단양여행의 피로를 풀고 싶다면 아쿠아월드를 찾아가면 된다.

단양대명리조트가 운영하는 이곳에는 워터슬라이드와 바데풀, 각종 테마탕, 노천탕 등이 설치돼 있다.

군 관계자는 "한해를 마감하고 새해를 설계하는 가족테마여행지로는 단양만한 곳이 없다"며 "아이들과 함께 단양군이 운영하는 스탬프투어를 즐긴다면 여행의 재미를 두 배로 느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단양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명의(名醫)를 찾아서 - 충북대병원 대장항문외과 이상전 교수

[충북일보]암환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병원은 어디일까? 암 치료비로 인해 경제적 고통에 시달리는 경우가 많다보니 암환자와 가족들은 수술을 잘하면서도 진료비가 저렴하다면 최고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암 수술 잘하고 진료비가 저렴한 병원 상위 20곳'을 발표했다. 충북대병원은 대장암 부분에서 전국에서 가장 저렴한 진료비(451만원)를 기록, 1위에 올랐다. 거기다 위암·대장암·간암 수술 환자가 입원기간 중에 사망하거나 수술 후 30일 이내에 사망한 경우를 나타내는 '암수술사망률' 항목에서도 1등급을 인정받아, 명실 공히 가장 저렴하면서도 암수술을 잘하는 병원으로 인정받은 것이다. 외과 중 '대장과 항문' 분야를 맡고 있는 충북대 이상전(59) 교수가 그 중심에 있었다. "대장암 수술의 질은 대부분 전국적으로 거의 동일합니다. 이제 우리나라 의학수준은 이미 세계 최고라 해도 무방합니다. 대장암 환자의 진료지침은 이미 정해져 있어요. 검사, 수술, 보조치료 (항암치료, 방사선치료)에 관한 지침이 나와 있지요. 이를 환자의 사정에 맞게 적절히 적용하면 됩니다. 즉 치료에 특별한 노하우나 비법이 있는 것이 아니라 이미 모든 것이 공개되어 있다는 뜻이지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