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5.06.01 13:56:05
  • 최종수정2015.06.01 13:56:05
[충북일보] 따뜻해진 날씨만큼이나 야외 나들이가 한창인 요즘, 나들이를 위한 간편한 옷 차림에서도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포기하고 싶지 않다면 포인트 아이템을 잘 선택하는 것이 관건이다. 슈즈나 시계 등 다양한 아이템이 있지만 항상 남들보다 앞서 스타일을 점검하는 패션 피플들의 관심은 룩에 포인트를 넣어줄 백에 쏠리고 있다. 실용성과 스타일을 모두 만족시켜 줄 나들이 가방 선택법에 관해 알아보도록 하자.

# 미니백


앙증맞은 사이즈만으로도 걸리시한 무드를 더해주는 미니백. 사랑스러운 나들이룩을 연출하고 싶은 사람이라면 미니백에 주목하는 것이 좋다. 화사한 컬러, 다양한 디자인, 디테일이 더해져 단조로운 옷차림에도 활기를 불어 넣어 줄 아이템이기 때문이다. 또한 캐주얼한 데님 스타일링부터 여성스러운 원피스까지 모두 매치 할 수 있다. 스트랩을 활용하여 숄더나 크로스로 연출하여 조금 더 생기발랄한 느낌을 더 할 수 있으며, 스트랩 없이 클러치 스타일로도 연출 가능한 만능 아이템이다. 미니 백의 경우 크기가 큰 백과 함께 세컨드 백으로도 매치하면 보다 센스있는 룩으로 완성된다. 두 손의 해방감은 물론 자유로운 믹스매치로 스타일을 업그레이드 시켜주는 미니백으로 스타일링을 완성해보자.

# 백팩


활동적인 나들이룩을 연출하고 싶다면 백팩 아이템이 제격이다. 여성의 경우 지갑, 화장품, 카메라, 선글라스 등 여러가지 소지품을 넉넉하게 수납할 수 있다는 장점과 더불어 활동성을 높여준다는 점에서 나들이 룩에 가장 적합한 아이템이 될 것 이다. 또한 백팩은 나들이룩에 가장 대표적인 아이템인 데님 팬츠나 쇼츠, 셔츠 등에 자연스럽게 매치 할 수 있기 때문에 전 연령대를 아우르며 사랑 받는 가방 아이템 중 하나이다.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더하고 싶다면 컬러감 있는 아이템이나 위트 있는 디테일이 더해진 아이템으로 스타일링 하는 것이 좋으며, 지나치게 캐주얼한 느낌이 싫다면 베이지나 브라운 컬러의 레더 소재 백팩 아이템을 선택하여 나들이룩을 연출하는 것이 좋다.

/김병학기자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명의(名醫)를 찾아서 - 충북대병원 대장항문외과 이상전 교수

[충북일보]암환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병원은 어디일까? 암 치료비로 인해 경제적 고통에 시달리는 경우가 많다보니 암환자와 가족들은 수술을 잘하면서도 진료비가 저렴하다면 최고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암 수술 잘하고 진료비가 저렴한 병원 상위 20곳'을 발표했다. 충북대병원은 대장암 부분에서 전국에서 가장 저렴한 진료비(451만원)를 기록, 1위에 올랐다. 거기다 위암·대장암·간암 수술 환자가 입원기간 중에 사망하거나 수술 후 30일 이내에 사망한 경우를 나타내는 '암수술사망률' 항목에서도 1등급을 인정받아, 명실 공히 가장 저렴하면서도 암수술을 잘하는 병원으로 인정받은 것이다. 외과 중 '대장과 항문' 분야를 맡고 있는 충북대 이상전(59) 교수가 그 중심에 있었다. "대장암 수술의 질은 대부분 전국적으로 거의 동일합니다. 이제 우리나라 의학수준은 이미 세계 최고라 해도 무방합니다. 대장암 환자의 진료지침은 이미 정해져 있어요. 검사, 수술, 보조치료 (항암치료, 방사선치료)에 관한 지침이 나와 있지요. 이를 환자의 사정에 맞게 적절히 적용하면 됩니다. 즉 치료에 특별한 노하우나 비법이 있는 것이 아니라 이미 모든 것이 공개되어 있다는 뜻이지요.

배너